IBK기업銀-예보,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MOU 체결 예정

김은배 / 기사승인 : 2020-02-29 11:16: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IBK기업은행은 28일 예금보험공사와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및 일자리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예보는 기업은행에 1000억원을 예탁하고, 기업은행은 이를 재원으로 저리의 ‘동반성장협력대출’을 지원하게 된다.

대출대상은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또는 일자리 창출 기업이다. 기업은행은 이들 기업에게 0.6%포인트(p) 대출금리를 자동감면하고, 거래기여도와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1.4%포인트(p)를 추가 감면할 방침이다.

대출한도는 코로나19 피해기업은 최대 5억원이며, 일자리 창출 기업은 최대 10억원이다.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 silvership@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