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글로벌 스마트폰 뱅킹 서비스 실시…“이번엔 홍콩”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7 13:30: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국내 은행 최초로 아시아 금융 허브 홍콩에 ‘글로벌원큐’ 서비스 개시
-기존의 이체, 송금 기록을 활용한 ‘간편송금’ 기능으로 편리함 극대화
-해외 출장 중 모바일 자금 결재가 가능한 ‘기업결재함’ 기능, 임원 편의성 제공

[스페셜경제=문수미 인턴기자]하나은행은 스마트폰뱅킹 앱 ‘글로벌원큐’의 홍콩지역 서비스를 개시한다.

하나은행은 지난 2015년 글로벌원큐를 캐나다에 출시한 이래 중국, 인도네시아, 브라질, 일본, 파나마, 베트남에 이어 세계 금융 중심지인 홍콩에 스마트폰뱅킹 서비스를 시행한다.

이번 홍콩 서비스 출시를 계기로 손님 편의성이 한층 개선될 전망이다. 글로벌원큐는 별도의 국가 선택 과정 없이 해당국을 자동으로 인식해 로그인만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모바일 OTP사용으로 기존 OTP의 배터리 방전, 분실 등의 불편사항을 해소했다는 하나은행 측 설명이다.

최근 이체 내역 확인 후 금액만 수정하여 간단하게 송금 할 수 있는 ‘간편송금’ 기능을 통해 편리함을 극대화 했으며, 해외 출장이 잦은 기업 임원들은 스마트폰으로 간편히 승인요청 내역을 확인하고 결재할 수 있는 ‘기업결재함’ 기능을 통해 전세계 어디서나 업무처리가 가능하게 됐다.

또한 글로벌원큐 서비스를 통해 ▲계좌조회 ▲대출조회 ▲국내외 송금 ▲자동이체 ▲환율안내 ▲상품안내 ▲지점안내 ▲기업결재함 등의 다양한 업무처리가 가능하다.

한준성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앞서 시행한 국가의 스마트폰뱅킹 이용률이 눈에 띄게 상승하는 등 해외 이용 손님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며 “전세계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용 할 수 있도록 글로벌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은행은 현재 총 24개국에 12개 법인, 18개 지점, 4개 사무소로 국내 시중은행 중 최대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 중이며, 글로벌 디지털화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