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북항 앞 운전미숙 차량 해상 추락…해경 긴급구조

김민주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8 13:16: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민주 인턴기자] 전남 목포시 북항 앞에서 운전미숙으로 차량이 바다에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8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4시 5분경 북항 선착장 앞 해상에 운전자 김모(39·여)씨 등 2명이 탄 승용차가 추락했다.

다행히 사고현장 근처에서 순찰 중이던 윤창원 북항파출소 경장이 신고접수 3분만에 현장에 직접 뛰어들어 안전하게 익수자들을 구조했다.

이 후 구조된 2인은 체온유지 등의 응급조치를 받은 뒤 대기 중이던 119구급대에 인계됐고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해경은 김씨 등이 낚시를 하기위해 이동 중, 운전미숙으로 해상에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김민주 기자 minjuu090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민주 기자
  • 김민주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유통/식음료/제약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김민주 기자입니다. 팩트에 근거한 올바른 정보만을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