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폴드, 美 시장 출격…완판 행렬 이어간다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4 11:58: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삼성전자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가 최대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인 미국에 출격한다.

23일(현지시간) 미국 방송매체 CNBC·CNN 등에 따르면 갤럭시 폴드는 오는 27일 미국에서 출시된다. 이동통신사 AT&T와 최대가전제품 체인 베스트바이, 삼성전자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당초 갤럭시 폴드는 지난 4월말에 미국에서 첫 출시될 예정이었지만, 현지 리뷰어들 사이에서 디스플레이·힌지 문제가 제기되며 출시가 연기됐다.

이에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의 보호막을 연장하고 힌지에 보호 캡을 씌우는 등 결함을 보완하는데 몰두했다.

이후 지난 6일 한국에서 갤럭시 폴드가 최초 출시됐다. 이어 지난 18일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포르 등에서 출시됐다. 갤럭시 폴드는 출시된 모든 국가에서 행렬을 이어가며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현재 갤럭시 폴드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하는 만큼 미국에서도 역시 초기 매진될 가능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미국에서 갤럭시 폴드 디스플레이 논란이 제기됐었던 만큼 삼성전자는 빠른 확산보다 더뎌도 안정적인 확산에 중점을 둘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갤럭시 폴드는 반으로 접었다 펼 수 있는 제품으로 접으면 4.6인치 스마트폰, 펼치면 7.3인치 크기다. 대화면임에도 불구하고 휴대가 용이하며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돼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