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첫날 1만대 돌파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3-26 11:12: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문수미 인턴기자]현대자동차는 지난 25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올 뉴 아반떼’의 첫 날 계약대수가 1만 58대를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기존 아반떼 한달 평균 판매대수 5175대의 약 두 배에 해당하며 6세대 아반떼 첫날 사전계약 대수 1149대의 약 9배에 가까운 수치이다.

특히 전세계적인 SUV 열풍으로 인해 최근 5년간 국산 준중형 세단 수요가 무려 32%나 감소한 시장 상황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소비심리가 크게 위축된 가운데 달성한 터라 큰 의미가 있다는게 사측의 설명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금기를 깨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완전히 새로운 상품성을 바탕으로 합리적인 트림을 구성한 것이 고객들의 기대감에 부응하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올 뉴 아반떼는 ‘파라메트릭 다이나믹스’ 테마를 바탕으로 조형미를 살린 외관 디자인과 운전자 중심 구조로 설계된 내장 디자인으로 고객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여기에 보행자를 위한 세심히 배려하는 최첨단 안전장치를 상당 부분 기본 적용한 것에 대한 호응도 높았다.

국내 준중형 세단 최초 적용된 전방 충돌 방지 보조는 교차로에서 좌회전 시 맞은편에서 다가오는 차량과 충돌 위험이 있는 경우 및 전방의 차량, 보행자, 자전거 등과 충돌 위험이 감지되는 경우에 자동으로 제동한다.

또한 차로 변경 시 후측방 차량과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경고음과 차량 제어를 돕는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후진 주차·출차 시 후방 장애물 인식 및 제동을 돕는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 등을 탑재했다.

올 뉴 아반떼의 모던 트림에서는 고객 선호 사양인 현대 스마트센스 인포테인먼트 내비, 통합 디스플레이 등 10종의 인기 패키지를 모두 선택할 수 있도록 옵션을 구성했다.

현대차는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고객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 중이다.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현대 디지털 키, 파노라마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현대 스마트센스의 선택 사양 무상 장착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전계약 고객 전원에게는 출고 후 3개월 이내 3000km/5000km/7000km 이상 주행거리 달성 시 주행거리 구간별 특별 정비 쿠폰도 제공한다.

한편 현대차는 내달 7일에 올 뉴 아반떼 디지털 언박싱 영상과 함께 신형 아반떼를 런칭할 예정이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