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코로나19 피해 농가·중소상공인 상생 돕는다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5 11:00: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문수미 기자]롯데홈쇼핑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 및 중소상공인의 위기 극복을 위해 입점 지원, 상품 판매, 기부금 전달 등 상생 활동을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3월부터 중소상공인을 위한 방역, 온라인 입점 상담 등 지원 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농가와 중소상공인들의 피해가 커지면서 재고 소진 및 판로 확대 등 상생 프로그램을 더욱 강화 운영하기로 했다.

먼저, 대구·경북 지역 피해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27일 오후 4시 20분부터 노마진 판매 방송인 ‘상생스튜디오’를 통해 ‘햇살먹은 당근 사과즙’과 ‘우리감 청도 반건시’를 판매한다. 롯데홈쇼핑에서 지난달 진행한 온라인 입점 상담회에서 재고 소진이 가장 시급한 상품으로 선정된 제품들이다. 내달 중으로는 부산·경남 지역 농가 및 중소기업 상품도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27일까지 국내 중소기업 상품만 집중적으로 선보이는 특집 방송 ‘함께 가는 중소기업 특별전’을 진행한다. 지난 13일부터 매주 수요일 3~4개의 우수 중소기업 상품을 고객 수요가 높은 평일 낮 시간대에 집중 편성하여 생방송으로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프라이팬’, ‘친환경 타월’, ‘애견 매트’, ‘스테비아 토마토’ 등의 상품을 선보였다. 27일 오후 2시 20분부터는 ‘침대 매트리스’와 ‘주방용 수세미’ 등을 소개한다. 같은 기간 온라인 쇼핑몰 ‘롯데아이몰’에서도 특별 기획전을 열어 우수 중소기업 상품들을 소개한다.

내달 23일과, 25일에는 티커머스 채널(롯데ONETV)를 통해 국내산 반건조 가자미와 국내산 민어를 각각 선보이는 등 수산품 판로 지원 방송도 진행할 예정이다.

소셜 펀딩을 통한 기부금 마련에도 나선다. 롯데홈쇼핑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함께 가는 중소기업 특별전’ 상품을 소개하고, ‘착한 소비 응원 댓글’ 이벤트를 진행한다. ‘좋아요’를 누르거나 중소기업을 응원하는 댓글을 달면 참여 1건당 ‘파이팅’을 의미하는 ‘827원’의 기부금이 적립된다. 적립된 기부금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에 전달해 중소기업 경쟁력 향상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농가 및 중소상공인들의 피해가 가중됨에 따라 롯데홈쇼핑의 모든 판매 채널을 동원해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판로 확대를 비롯해, 자금 지원, 경쟁력 제고 등 중소상공인을 위한 상생 프로젝트를 더욱 확대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 편집국/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