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NEW ID, AI기술로 한류 콘텐츠 글로벌 진출 지원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9 11:00: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최문정 인턴기자]SK텔레콤은 디지털 콘텐츠와 플랫폼유통 기업인 NEW ID와 한류 콘텐츠 수출을 위한 ‘AI기반 포스트 프로덕션 플랫폼 개발’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최근 급증하고 있는 한류 콘텐츠에 대한 해외의 관심 및 수요에 대응하고, 국내 미디어 산업의 기술적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체결됐다.

포스트 프로덕션은 영화, 드라마 등 콘텐츠의 한글 자막제작과 저작권 음원 제거 등의 후처리 작업을 의미한다. 한류 콘텐츠 수출에 있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지만 대부분 수작업으로 이뤄져 비용이 많이 들고, 작업 기간이 길어서 원활한 콘텐츠 수출에 걸림돌이 된다.

이에 양사는 SKT의 AI기반 미디어 요소기술과 NEW ID의 미디어 콘텐츠 유통 및 플랫폼 역량을 결합해 AI를 통한 포스트 프로덕션 자동화 플랫폼 개발에 나섰다.

SKT은 AI기술을 활용해 ▲콘텐츠 내 한글 자막 제거 ▲보이스 손실 없는BGM 제거 ▲스포츠 중계화면 내 실시간 스코어보드 언어 변환 ▲Full HD영상을 4K·8K로 변환하는 업스케일링 기술 등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재가공 된 콘텐츠는 NEW ID의 채널을 통해 미국과 캐나다, 멕시코 등 11개국에 수출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AI 기반 포스트 프로덕션 플랫폼 개발이 국내 콘텐츠의 현지화 작업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을 크게 단축시켜 한류 콘텐츠의 해외 진출을 촉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혁 SKT 5GX미디어사업그룹장은 “이번 AI기반 포스트 프로덕션 플랫폼 개발이 한글자막과 음원 저작권 등 국내 미디어 콘텐츠 수출의 장애가 되었던 요소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SKT는 보유한 AI 미디어 기술을 적극 활용, 향후 국내 미디어산업 고도화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준경 NEW ID 사업부문대표는 “SK텔레콤의 독보적인 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미디어 시장에서 한국 콘텐츠의 경쟁력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길을 열게 되어 기쁘다”며 “영화·드라마·예능·스포츠 중계 등 디지털 콘텐츠의 글로벌 현지화 및 플랫폼 적용에 따르는 제약을 없애고 해외 유통 활로를 넓히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SK텔레콤]

 

스페셜경제 / 최문정 인턴기자 muun0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 최문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