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카드결제 하루 평균 2조5000억원… 체크카드 사용률 6.2% 증가↑

이시아 / 기사승인 : 2019-09-03 11:23: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시아 기자]상반기 중 카드결제 이용 실적이 일평균 2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신용카드의 이용이 여전히 많았지만, 상대적으로 세제혜택이 높은 체크카드 사용이 빠르게 확대되는 모습이다.

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상반기 중 지급결제동향’ 자료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현금 이외의 지급수단을 통한 결제 금액은 하루 평균 79조6000억원으로 지난해 동기(81조4000억원) 대비 2.2%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소액결제망을 이용한 계좌이체는 동일 기간 2.4% 증가하는데 그치며 증가세가 둔화됐다. 어음과 수표 결제는 16.2% 격감했다.

반면 지급카드를 통한 결제금액은 증가세를 지속했다. 올해 상반기 총 이용실적은 445조원으로, 하루 평균 2조5000억원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동기간 대비 5.8% 늘어난 수치다.

신용카드 일평균 이용 실적은 1조9000억원으로 5.7% 증가했다. 개인의 신용카드 이용은 전자상거래, 의료‧보건 서비스 이용 증가 등으로 7.4% 늘며 증가했다. 반면 법인의 신용카드 이용은 카드사의 법인 대상 영업 활동 축소 경향이 지속되는 가운데 0.1% 늘어나는데 그치며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체크카드 일평균 이용 실적은 6.2% 증가한 5000억을 기록했다. 신용카드보다 높은 세제혜택, 신용카드와 대등한 부가서비스 제공 등으로 꾸준한 증가세를 나타냈다. 아울러 지급카드 전체 이용실적에서 체크카드가 차지하는 비중은 21.2%로 지난해와 같았다.

한편, 올해 상반기 어음‧수표 일평균 17조300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6.2% 줄었다. 자기앞 수표 사용은 지급수단의 다양화와 은행권 이용 확대 등으로 14.4% 감소했다. 또 당좌수표(-21.1%)와 전자어음(-2.8%)의 결제 규모도 감소세를 보였다. 약속어음의 결제 규모 역시 0.3% 내림세를 나타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이시아 기자 edgesun9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