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호주오픈 연계 글로벌 마케팅 전개

정민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6 11:51: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정민혁 기자] 기아자동차는 지난 15일 호주 빅토리아주에 위치한 멜버른 파크에서 기아자동차 및 호주오픈 관계자, 기아차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 선수가 참석한 가운데 ‘2020 호주오픈 대회 공식차량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날 전달된 차량은 쏘렌토 70대, 카니발 50대, 스팅어 10대 등 총 130대로 대회 기간 동안 참가 선수, VIP, 대회 관계자 등의 의전과 원활한 행사 운영을 위해 활용될 예정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기아차는 지난 2002년부터 19년 연속 호주오픈을 공식 후원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호주오픈을 통해 약 7억 3500만 달러 상당의 홍보 효과를 거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기아차는 올해에도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활용한 특색 있는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며 호주오픈 현장의 뜨거운 열기를 고객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할 계획으로 유튜브 채널 ‘영국남자’의 조쉬 캐럿 등 인플루언서 12명을 초청, 인플루언서들이 직접 다양한 콘텐츠를 만들어 호주오픈 대회 현장을 고객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하는 ‘기아 서프라이즈 위크’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뿐만 아니라 기아차는 세계 각국에서 70명의 고객을 선정, 호주오픈 현장으로 초청해 남녀 결승전 관람, 테니스 클리닉, 현지 문화 체험 기회 등을 제공하는 ‘기아 럭키 드라이브 투 오스트레일리아’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라파엘 나달 선수에 관한 온라인 퀴즈 프로모션을 통해 선정된 10명의 고객을 호주오픈 현장으로 초청해 나달 선수 연습 세션 참관, 경기 관람 등의 기회를 제공하는 ‘라파 팬 페스트’ 프로그램도 진행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또한 기아차는 호주오픈 대회 현장을 찾은 관람객들이 기아차의 우수한 상품성을 직접 경험해볼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형 이벤트를 마련해 셀토스 30대를 활용해 멜버른 도심에서 멜버른 파크로 이동하는 우버 고객들을 대상으로 무료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실제 주행 경험을 통해 셀토스의 우수한 상품성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기아차 관계자는 “세계 4대 메이저 대회 중 하나인 호주오픈은 기아차와 함께 성장해 나가는 기아차 글로벌 마케팅의 핵심”이라며 “젊고 역동적인 기아차 브랜드 이미지와 호주오픈이 지속적으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정민혁 기자 jmh899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민혁 기자
  • 정민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정민혁 기자입니다. 이해하고 정확하게 쓰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