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사랑의열매‘ 4억 5750만원 후원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7 10:25: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수출입은행이 다문화가정, 탈북민, 장애인 등 우리 사회의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지난 6일 오후 여의도 본점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억575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왼쪽)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오른쪽)방문규 수은 행장.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7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총 4억 5750만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방문규 은행장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수은 본점에서 김연순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을 만나 후원금을 전달했다.

수은이 전달한 후원금은 다문화가정, 탈북민, 장애인 등 소외계층을 위한 총 31개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방문규 은행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소외계층에 대한 도움의 손길이 줄어들어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사회적 약자들이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제공=한국수출입은행>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