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본부, 동해남부선 알광~태화광 구간 신설선로 운행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5 10:27: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는오는 15일부터 동해남부선 부산∼울산 복선전철 건설사업 일광∼태화강 구간(2단계, 37.2km)에 신설선로를 운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구간의 기존 선로는 ▲급곡선 9개소, ▲레일이음매로 인해 소음과 진동에 취약하였으나, 신설선로는 ▲급곡선 제거, ▲이음매 없는 장대레일 설치로 보다 쾌적한 승차감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 철도건널목 11개소를 폐쇄하고 입체교차되도록함에 따라 이전까지 단절된 지역이 재연결돼 주민들의 편의를 높이고 안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일광∼태화강 구간 신설선로는 기존 운행선과 인접해있어 공사 난이도가 높았음에도 불구하고 2013년 착공 후 현재까지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공사를 추진했다.

한편, 부산∼울산 복선전철 건설사업(65.7km) 중 부전∼일광 구간(1단계, 28.5km) 복선전철은 ‘16.12월 완공하여 운행 중이며, 일광∼태화강 구간 복선전철은 현재 공정률 76%로 정상 추진 중이다.

해당 사업 완공 시 선로 용량 증가 및 속도 향상을 통해 부산∼울산 간 철도 이동 시간이 당초 78분에서 35분으로 대폭 단축돼 지역교통편의 향상 및 지역경제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석호영 공단 영남본부장은 “이번 일광∼태화강 구간 신설선로 운행을 통해 주민들의 교통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이라며 “체계적인 공정 추진 및 안전 관리를 통해 부산∼울산 복선전철 건설사업의 2021년 완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한국철도시설공단]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