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을녹산병원, 코로나19 대응 국민안심병원 지정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7 12:38: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갑을녹산병원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민안심병원으로 지난 13일 지정돼 이번주부터 본격적인 진료를 시작했다.

[스페셜경제=최문정 인턴기자]지난 13일 KBI그룹 의료법인 갑을의료재단의 갑을녹산병원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돼 이번 주부터 관련 진료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국민안심병원은 보건복지부에서 지정하며 코로나19의 병원 내 감염과 확산 방지를 위해 병원 진입 전 내원환자 전체의 호흡기 증상, 발열, 의사환자 해당 여부 등을 확인한다. 또한 호흡기 환자와 비호흡기 환자의 외래구역 동선과 진료 과정을 분리함으로써 감염 예방과 관리 활동을 한다.

갑을녹산병원은 부산시 강서구에서 유일하게 선별진료소를 운영 중이며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된 후 코로나19 확진검사도 실시하고 있다.

갑을녹산병원 관계자는 국민안심병원 지정을 통해 “강서구 지역민들이 감염에 대한 걱정 없이 안심하고 진료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상남도 김해시에 위치한 갑을장유병원도 지난달 28일부터 국민안심병원으로 운영 중이며 이번 지정으로 갑을의료재단의 국민안심병원이 총 2곳이 됐다.

 

[사진제공=KBI 그룹]

 

스페셜경제 / 최문정 인턴기자 muun09@daum.net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 최문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