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장시황] 코스피, 2100선 턱밑…美 연준 부양책에 3% 상승 출발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6-16 09:24: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그래픽=네이버 금융 캡처)

 

[스페셜경제=원혜미 기자]16일 코스피가 약 3% 가까이 상승 출발했다. 뉴욕증시가 미국의 중앙은행 격인 연방준비제도(연준)의 발표에 장초반 급락세를 딛고 반등에 성공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9시 5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1.88포인트(3.05%) 오른 2092.70을 기록하고 있다. 지수는 전 거래일(2030.82) 대비 58.95포인트(2.82%) 상승한 2089.77로 출발했다. 

 

간밤 뉴욕증시는 회사채 발행시장을 물론 유통시장에까지 뛰어들어 개별 기업의 회사채를 사들이겠다는 연준의 발표에 오름세로 마감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블루칩(우량주) 클럽인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57.62포인트(0.62%) 오른 2만5763.16에 거래를 마쳤다.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도 전날보다 25.28포인트(0.83%) 상승한 3066.5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 역시 137.21포인트(1.43%) 뛴 9726.02에 장을 마감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42억원, 864억원을 순매도한 가운데 개인은 홀로 1275억원을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842개, 내린 종목은 19개다. 보합은 27개 종목이다.  

 

▲ (그래픽=네이버 금융 캡처)

같은 시간 코스닥은 전장보다 27.53포인트(3.97%) 오른 720.68에 거래되고 있다.

지수는 전장(693.15)보다 23.24포인트(3.24%) 상승한 716.39로 출발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과 기관이 각각 66억원, 33억원을 순매수했다. 반면 외국인은 95억원을 순매도했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1254개, 내린 종목은 28개다. 보합은 17개 종목이다.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hwon611@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혜미 기자
  • 원혜미 / 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경제부 기자 겸 아나운서 원혜미입니다. 자유, 시장, 경제에 입각한 기사만을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