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년 귀속 개인사업장, 신고서 출력없이 클릭으로 간편한 연말정산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6-04 09:16: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은 6월까지 신고하는 2019년 귀속 개인사업장 사용자 보수총액통보서(연말정산) 신고를 세무‧회계프로그램에서 직접 신고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개발해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단에 신고된 5인 이하 사업장이 위탁한 대행업체에서는 신고서의 대부분을 팩스로 보내고 있다. 홈페이지에서 팩스신고서 접수내역을 출력해 보관하고 있으나 공단에서는 연말정산신고기간 일시적으로 접수되는 팩스신고서의 수기입력처리를 위해 매년 많은 인력이 투입되고 있다.

이에 공단에서는 올해 처음으로 보수총액통보서에 대해 세무‧회계프로그램과 연계해 팩스전송과정 없이, 세무‧회계프로그램에서 바로 ‘공단신고’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개발·운영을 하고 있다.

또한 세무‧회계프로그램에서 신고서 접수여부, 처리내역을 실시간 조회 및 출력이 가능하며 자동화처리시스템을 구축해 직원이 수기로 보수총액통보서를 입력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업무가 처리되도록 했다.

향후 연말정산에 대한 시스템의 정확도, 업무의 편리성 등을 반영하여 대행업체에서 팩스로 신고하는 공단의 모든 신고서에 자동화시스템을 구축하여 단계적으로 ‘팩스신고서 ZERO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매년 4대 보험업무 대행업체에서 수기(팩스)로 보냈던 보수총액통보서에 대한 번거로움과 일일이 입력을 해야 했던 공단 직원들의 수고스러움을 덜어주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한국건강보험공단>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